1집

공식채널

스니커즈 마니아들의 성지

스니커즈 마니아들의 성지
PLACE

스니커즈 마니아들의 성지

스니커즈 셀렉숍

아무 스니커즈나 살 것이 아니라면 이곳을 기억해야 한다. 특별한 신발을 찾는다면 꼭 한 번 들러보아야 할 서울 스니커즈 셀렉트 숍 4곳과 해외 스니커즈 성지 가이드.

img_2
img_3
img_4
일본을 대표하는 스니커즈 셀렉트 숍 ‘아트모스’가 작년 12월 압구정 로데오 거리에 문을 열었다. 아트모스는 일본 전역에 30여 개 매장이 있을 뿐만 아니라 미국 뉴욕에도 매장을 보유한 스니커즈 마니아들의 성지. 압구정 매장은 일본과 조금 다르게 프리미엄 셀렉트 숍 콘셉트를 표방한다. 일반적인 나이키, 아디다스, 아식스 매장에서는 구할 수 없는 희소 제품 위주로 판매하는 것.
img_5
매장 1층은 모든 벽면을 신발로 꾸민 스니커즈 전용 공간이며, 2층에서는 나이키, 베어브릭 등 타 브랜드와 아트모스가 협업한 한정판 라인을 전시하고 있다. 아트모스 압구정점 매니저의 말에 따르면, 한정판 제품에 대한 수요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고. “나이키와 협업한 라인 ‘애니멀 팩’ 같은 경우 아트모스에서 우선 발매하기 때문에 응모자가 대거 몰립니다. 리셀 가격이 3배 이상 오르기도 하고요. 이런 한정판 제품 추첨일에는 200명이 매장 앞에서 진을 치고 캠핑을 한 적도 있습니다.”
Atmos
☎ 문의
02-549-1029

img_7
img_8
img_9
분더숍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가 2014년 대대 적인 리뉴얼을 감행한 지 3년 만에 또다시 새로운 변화를 시도했다. 작년 2월, 숍 인 숍 형태의 스니커즈 셀렉트 숍 케이스스터디를 오픈한 것이다. N관 1층에 자리 잡은 케이스스터디는 벽면의 절반 이상을 희소 아이템과 디자이너 협업 제품으로 가득 채웠다. 파리의 젊은 크리에이티브 그룹 ‘일스튜디오illstudio’가 로고 제작과 공간 구성을 맡아 트리트 컬처를 대변하는 패션 아이템과 액세서리를 선보이는 공간으로 마련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
아식스가 디자이너 키코 코스타디노프Kiko Kostadinov와 협업해 선보인 ‘젤 버즈Gel-Burz 1’, 스니커즈 브랜드 수페르가와 모델 알렉사 청이 협업해 만든 한정판 제품 등 케이스스터디만의 단독 발매를 활발히 진행해왔다. 그 외에도 론칭 1주년을 기념해 ‘마스트초콜릿’, ‘쉑쉑버거’ 등 업계를 넘나드는 컬래버레이션으로 팝업 스토어를 진행 중이다.
Casestudy
☎ 문의
02-2056-1234

img_11
img_12
img_13
꼼데가르송은 단일 브랜드지만 한남동 플래그십 매장은 조금 특별하다. 영국의 ‘도버 스트리트 마켓Dover Street Market’과 협업해 외형적으로나 브랜드 구성 면에서 셀렉트 숍으로 새롭게 단장했기 때문. 꼼데가르송 전 라인과 고샤 루브친스키, 팔라스 등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를 매장에 들였다.
그중 스니커즈 마니아들을 가장 환호하게 한 것은 ‘나이키랩Nike Lab’의 입점 소식. 국내에 정식으로 발매하지 않던 나이키랩의 혁신적인 제품을 국내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한남 플래그십 매장이 ‘나이키랩 유통 매장 국내 1호’인 셈. 리뉴얼 오픈 당시에는 나이키랩의 제품을 이곳 매장에서만 구매할 수 있었다.
Comme des Garcons
☎ 문의
02-749-1157

img_15
img_16
img_17
한국에서 나이키의 ‘조던’ 시리즈를 가장 많이 보유하고 있는 리세일 숍이다. 국내에 스니커즈 붐이 일기 전부터 스니커즈 커뮤니티에서 활동해온 마니아 3명이 함께 시작한 곳. 스니커즈 시장이 커지면서 국내에도 여러 셀렉트 숍이 생기고 있지만 쓰리스텝이 처음 오픈할 때만 해도 한정판을 직접 보고 바로 구매할 수 있는 오프라인 매장은 없었다.
“과거에는 유명한 리세일 숍도 디스플레이 제품을 확인한 후 따로 주문을 해서 기다려야 했어요. 사이즈별로 제품을 들여오는 곳은 이곳뿐이었습니다.” 고원 점장은 쓰리스텝에 대해 이렇게 설명했다. 스니커즈뿐만 아니라 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슈프림의 의류, 액세서리 제품도 구매할 수 있다.
Three Step
☎ 문의
02-3144-4447


img_19

디지털에디터 최선아 디자이너 윤성민
홍정은
출처 럭셔리 8월호

럭셔리
사치가 아닌, 가치에 대한 이야기 
Updated  2018-08-03
PLACE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