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집

공식채널

착한 물건

착한 물건
LIVING

착한 물건

친환경 아이템

지속 가능한 삶의 선순환 개념이 전방위로 확대되며 디자인과 라이프스타일 분야에서 친환경 제품을 찾는 일이 어렵지 않게 됐다. 지구의 유한한 자원을 아끼고 환경을 한 번 더 생각하면서 사람을 존중하는 착한 물건을 골라봤다.


img_2

img_3

1 오블리크, 테이블 리노 컬렉션
재생 가능한 원료인 천연 아마인 유, 송진, 목재, 코르크, 석회석을 조합해 만든 리놀륨을 소재로 사용한 리노 식탁과 라인 벤치. 세계적 리놀륨 제조사인 네덜란드 포르보Forbo사의 원료를 사용하며, 다채로운 색상 중 선택이 가능하다. 리놀륨은 컬러를 표현하는 방식에서도 첨가물과 인공 요소 대신 천연 안료를 사용해 납이나 카드뮴 같은 중금속을 함유하지 않아 안전하다.
2 대숲소리, 테이블웨어
대나무의 고장 담양에서는 지역 주민과 협 동해 가내수공업으로 각종 대나무 생활용품을 생산한다. 단단하게 직조한 아이스 버킷, 2단 트레이와 찻잔 등 대나무 공예품은 친환경적이고 세척 후 빠르게 마르는 데다 내구성이 강해 아름답고 실용적이다. 대나무 하나하나의 색상과 결이 달라 같은 제품이라도 저마다 생김새가 다른 점도 매력적이다.
문의 061-380-2902

img_4

3 플랫포인트, 디어 선반
간결한 디자인을 통해 화이트 오크의 자연스러운 색감과 리놀륨의 장점을 최대한 살린 조립식 선반이다. 친환경 소재 리놀륨으로 만들어 중금속 등의 유해 재료가 들어 있지 않으며, 종이처럼 따스한 질감은 원목 가구와 매치해도 잘 어울린다. 가구는 간단하게 조립하는 방식으로 배송 시 포장을 최소화하고, 사용자가 상황에 따라 단을 늘릴 수 있어 실용적이다.
4 비타 코펜하겐, 카르미나 미니 로즈 램프
만개한 장미처럼 우아한 카르미나 조명등은 덴마크 브랜드 비타 코펜하겐 제품이다. 이들은 심미적으로 아름다운 디자인과 심플함을 기반으로 환경보호를 위해 콤팩트한 패키지 박스 생산 시스템을 유지하며, 그로 인해 운송의 효율성을 높여 화석연료의 사용량을 줄이는 데 일조한다. 작은 박스를 열어 이파리를 연결해 조립하면 몇 분 만에 부드러운 곡선미가 아름다운 꽃 한 송이가 탄생한다. 펜던트 조명등과 스탠드 조명등, 플로어 조명등까지 세 가지 타입, 네 가지 컬러로 만날 수 있다.
5 피사 디자인, 쿠션 핀란드
피사 디자인의 패브릭 제품은 자연 소 재인 리넨과 재활용한 비디오테이프를 결합해 제조한다. 직물은 가능한 한 낭비되지 않도록 자르고, 작은 폐기물도 시제품이나 디테일을 만드는 데 활용한다. 자연에서 디자인 영감을 얻는 핀란드 브랜드답게 색감을 선정하고 매치하는 데 능해 시각적으로 편안한 디자인을 선보이는 점이 특징. 전통 수공예 방식과 현대 디자인 요소를 접목한 각종 리빙 패브릭, 가방, 랩톱, 휴대폰 케이스 등 다채로운 상품을 선보인다.
6 팍퇴르 셀레스테, 바스켓
반복적인 토끼와 아프리칸 무드의 민속 패턴이 멋스러운 다용도 바스켓은 버려진 비닐백을 수거해 원료를 분류하고 재료 세탁과 처리 과정 등을 거쳐 만든 플라스틱 스트립으로 제작했다. 코바늘뜨기로 만들어 통기성이 좋고 작게 접어두기도 편하다. 또 크기가 다양해 집 안 곳곳에서 활용도가 높다.
img_5

7 알키, 쿠스코아 BI 체어
영국 디자이너 로빈 데이가 디자인한 세 계 최초의 플라스틱 의자에서 영감을 얻어 완성한 알키의 쿠스코아 BI 체어는 따뜻하고 간결한 디자인 못지않게 재료도 훌륭하다. 세균에 의해 분해되는 생분해성 원료인 바이오 플라스틱을 사용해 폐기 시 환경을 해치지 않는다. 스페인 북부 바스크 지방에서 친환경적이고 심플한 디자인의 가구를 생산하는 곳이다.
img_6

8 꼬말핫, 러그와 주트 백
패브릭 원단을 핸드 스티치 기법으로 촘촘 하게 엮어 단단하고 입체감이 있는 러그는 공정 무역으로 생산한 제품. 친환경 소재인 황마로 만든 가방은 통기성과 흡수성이 뛰어나고 유연해 바스켓으로 쓰기도 좋다.
9 뮤즈 카폭, 매트와 쿠션
100% 카폭kapok으로 속을 채우고 코튼 으로 감싸 만든 에스닉한 디자인의 뮤즈 카폭 매트와 쿠션. 카폭은 반야과에 속하는 카폭나무의 과피 내벽에 생긴 털로 가볍고 단열성이 좋다. 탄력도 우수해 베개와 매트 속으로 주목받는 친환경 재료다.
img_7

10 루미, 베지터블 가죽 가방
핀란드 가죽 브랜드 루미는 생산 제품의 65% 이상에 베지터블 가공 가죽을 사용한다. 베지터블 가공이란 가죽의 불순물을 제거하고 가공하는 과정에서 중금속인 크롬 대신 식물성 타닌을 사용해 생산비가 높지만, 사람과 환경을 위하는 가죽 가공 공법이다.
11 페르몹, 아웃도어 가구
페르몹은 친환경 가구 생산의 모범 사례로 손꼽힌다. 알루미늄과 스틸 소재로 만든 제품은 내구성이 좋은 동시에 100% 재활용 가능하다. 페인팅에 사용한 물은 완벽하게 정수해 먹을 수 있는 상태에서 내보내며, 포장 시 골판지 낭비를 최소화하도록 설계한 금속 패키지를 사용한다.
문의 053-784-1172

img_8

디지털에디터 최선아
이은경
출처 행복이가득한집 4월호

행복이가득한집
생활을 디자인할 때 더 커지는 행복 
Updated  2018-04-04
LIVING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