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집

공식채널

다이어트는 오늘부터!

다이어트는 오늘부터!
FOOD

다이어트는 오늘부터!

웰빙 라이트 메뉴

‘평생 숙제’인 다이어트는 규칙적인 운동뿐 아니라 생활 속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식이요법이 중요한 비중을 차지한다. 칼로리를 낮추는 것은 물론 우리 몸에 필요한 필수영양소까지 고루 챙길 수 있는 레스토랑 7곳의 웰빙 라이트 메뉴 제안.


img_2

1
썬더버드

img_3

닭가슴살 스테이크

육류 섭취를 통해 단백질을 충분히 보충하고 채소와 과일을 적절히 곁들여 먹는 ‘팔레오’ 다이어트에 알맞은 ‘닭가슴살 스테이크’. 수비드 방식으로 조리한 닭가슴살과 그릴에 구운 고구마, 호박, 토마토, 새송이버섯, 콜리플라워, 아스파라거스가 신선한 맛을 전한다. 439kcal.

img_4

타이 곤약 누들 샐러드

탄수화물 섭취를 줄이려는 이들에게 추천하는 ‘곤약 누들 샐러드’는 샐러드 채소와 방울토마토, 오이, 대파, 곤약 누들에 오리엔탈 드레싱을 곁들여 입안을 상큼하게 마무리할 수 있다. 337kcal.


img_5

2
주스솔루션

img_6

비타민 박스

샌드위치와 샐러드를 반씩 담아 영양의 균형을 고려한 푸드 박스. 샌드위치는 매장에서 직접 간 병아리콩 훔무스를 스프레드로 바르고 당근 피클과 닭가슴살, 로메인을 넣어 담백한 맛이 돋보인다. 신선한 제철 과일을 함께 담아 비타민도 보충할 수 있다. 설탕이나 보존제를 사용하지 않고 최적의 맛과 영양 균형을 이뤘다. 350kcal.


img_7

3
차움 레트로아

img_8

단호박 수프

달콤하고 고소한 맛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먹기 편한 건강식. 부종 예방에 도움이 되며 수술 후 환자들이 먹기에도 부담이 없다. 조미료, 트랜스 지방, 방부제 등 첨가물이 들어있지 않아 재료 본연의 맛을 더욱 깊게 느낄 수 있다.


img_9

4
그랜드 델리

img_10

간장 저염 소시지

문경 약돌 돼지고기의 방심 부위를 간장에 담아 3일 동안 숙성한 다음 갈아서 너도밤나무 훈연 칩을 넣어 훈연하고 스팀으로 익힌 소시지. 소금으로 숙성하는 일반 소시지보다 염도가 30분의 1로 낮고, 일반 돈육에 비해 불포화지방산과 필수아미노산 함량이 높다. 쫄깃하고 입안에 기름기가 남지 않는다.


img_11

5
스타벅스

img_12

콥 & 요거트 샐러드

양상추, 블랙 올리브 등의 채소와 베이컨, 체다 치즈, 닭가슴살, 메추리알 등을 큐브 모양으로 잘라 재료 본연의 맛과 모양을 그대로 유지하는 ‘콥 샐러드’. 단백질 함량을 높이고 탄수화물과 지방 비율을 줄였다. 요거트 드레싱을 곁들이면 입안 가득 신선한 맛을 느낄 수 있다. 222kcal.


img_13

6
파크 하얏트 서울 코너스톤

img_14

해산물 카르토초

기름이나 양념을 사용하지 않는 이탈리아식 해산물 찜 요리. 왕새우, 오징어, 전복, 관자, 홍합, 감자, 토마토, 각종 허브를 손질해 카르토초 포일 팩에 담고, 다른 첨가물 없이 그대로 스팀 조리한다. 팩 안에 각 재료에서 나오는 육수, 고유의 향 등이 고스란히 담겨 영양 손실도 적고 재료 고유의 깊은 맛을 그대로 즐길 수 있다. 233kcal.


img_15

7
배드파머스

img_16

구아카 그린 샐러드

베이비 채소, 아보카도, 로스트 치킨, 방울토마토, 적양파, 나초, 라임, 그릭 요구르트 등을 넣고 참깨 된장 드레싱을 뿌려 먹는 ‘구아카 그린 샐러드’. 신선한 채소의 아삭한 식감, 치킨과 나초의 고소한 맛이 조화를 이룬다. 샐러드의 칼로리는 360kcal, 참깨 된장 드레싱의 칼로리는 67kcal.


img_17

디지털에디터 최선아 디자이너 윤성민
이영채

럭셔리
사치가 아닌, 가치에 대한 이야기 
Updated  2018-02-01
FOOD 다른 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