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집

공식채널

우아한 형제들의 집

우아한 형제들의 집
PLACE

우아한 형제들의 집

배달의 민족 사옥 구경기

“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 배달의 민족 아닙니까!”

고루하게만 생각했던 음식 배달의 새로운 개념을 제안했던 배달의 민족 광고 멘트입니다. 배달이라는 수단을 크리에이티브하게 발전시킨 우아한 형제들의 발상은 그 창의력의 원천까지 궁금하게 만들었습니다.

공간은 그 속에서 지내는 사람들로 하여금 변화를 이끌어내게 하는 힘이 있습니다. 영감을 불러일으키는가, 집중할 수 있는가, 편안한가. 공간이 가진 저마다의 힘이 크리에이티브한 결과물을 창조할 수 있다는 걸 보여주는 곳, 우아한형제들의 사옥을 다녀왔습니다.


img_2

철학을 위트 넘치게

img_3
2층 리셉션
img_4
img_5
리셉션은 2층입니다. 사내의 철학은 공간 곳곳에서 만날 수 있었습니다. ‘9시1분은 9시가 아니다’라는 말이 꽤 유명해져서 잘 알려진 내용입니다. ‘규율 위에 세운 자율적인 문화를 지향한다’는 우아한형제들의 업무 철학을 함축하는 말이기도 합니다. 멋진 철학이죠. 문제는 우리의 상사들이 퇴근 시간이나 야근은 어떻게 되든 말든 일을 시키면서 이 말만 기억한다는 데 있습니다.
img_6
우아한형제들 직원은 정기적으로 ‘이사’를 합니다. 각 층을 대표하는 구성원이 분기마다 제비뽑기로 업무공간을 결정합니다. 개인 짐은 대부분 캐비닛에 있어서 이사에 크게 무리는 없다고 합니다. 전망이 좋다 보니 높은 층을 선호할 줄 알았는데요. 건물에 엘리베이터가 2대뿐이라 지각이 우려될 경우-9시 1분은 9시가 아니므로– 걸어서 올라가야 해서 낮은 층을 선호한다고 합니다.


img_7

각자, 그리고 함께

img_8
층마다 탕비실이 완비되어 있습니다. 1인 좌석이 구비된 테이블과 전화통화를 위한 작은 룸도 눈에 띕니다. 우아한형제들 사옥은 층마다 거의 같은 구조로 돼 있습니다. 살짝 다르지만, 전체적인 구성은 비슷하죠.
img_9
개인 공간보다는 공유공간을 넓게 구성한 게 특징입니다. 쾌적한 환경에서 자유롭게 이야기하는 업무 공간을 구상했다고 합니다.


img_10

입사하고 싶게 만드는 면접 공간

img_11
전망 좋은 17층은 면접에만 쓰입니다. 한 층을 면접에만 쓰는 게 좀 아깝지 않나 생각했는데 그만큼 면접도 많이 보고, 사람도 많이 뽑고 있다고 합니다. 우아한형제들은 올해 200명 이상 채용 계획을 세웠고, 순조롭게 달성하고 있습니다.
img_12
면접을 보러 온 사람이 채용되든 안 되든 좋은 경험을 하고 갔으면 좋겠다는 바람으로 꾸몄다고 합니다. 보시다시피 경치도 좋습니다.


img_13

잇츠 봉타임!

img_14
매주 수요일 9시5분부터 30분까지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와 구성원이 편하게 이야기를 하는 자리가 마련됩니다. 익명으로 미리 받은 질문을 대표가 직접 읽고 답하면서 함께 논의하는 자리인데요. 대표의 이름을 따서 ‘봉타임’이라고 부릅니다.


img_15

복지의 상징, 사내 카페

img_16
img_17
18층에 위치한 카페입니다. 사내 카페는 직원 복지의 상징 중 하나죠.


img_18

선물 사세요, 배민 문방구

img_19
img_20
‘배민 문방구’에서 파는 물건들입니다. 우아한형제들에 방문한 손님이나 직원들이 선물용으로 산답니다.


img_21

‘배민’ 스러운 디테일

img_22
직원이 5-6명 정도 있었던 완전 초창기의 포스터입니다. 한 장 출력비가 5만원 정도 했는데요. 이 지출을 위해 전 직원이 회의를 했다고 합니다.
img_23
직원들의 버킷리스트가 담겨 있습니다. 이 중 달성한 것들엔 체크가 돼 있네요. ‘반바지 미니스커트 입고 출근할 수 있는 회사’, ‘TV 드라마에 PPL로 자주 나왔으면 해요’ 등이 보입니다.
img_24
조그만 글씨는 왜 쓰여 있을까 궁금했는데 한 층 더 내려가고서 알았습니다. ‘족발’ 등 음식 이름이 적혀 있습니다.
img_25
배달의민족의 서비스 비전입니다. 기존 배달 음식을 넘어 다양한 음식을 사용자가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서 만날 수 있게 하겠다는 목표입니다.
img_26
그 외에 전동 안마의자, 동굴형 수면실, 샤워장 등이 갖춰진 남녀 휴게실과 여성 구성원들을 위한 파우더룸, 수유실도 있습니다. 이런 공간을 구상하기 위해 김봉진 대표가 수개월 동안 ‘어떻게 구성원 간 협업을 이끌 수 있을지’, ‘업무 능률을 높일 수 있을지’ 조사하고 분석해서 반영했다고 합니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단순히 편하고 예쁜 공간이 아니라 일하기 좋은 공간, 창의력이 발휘되는 공간, 협업이 잘 되는 공간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블로터
디지털 세상을 읽는 눈 
Updated  2017-10-13
PLACE 다른 글 보기